서울 강남역 일대에서 모르는 여성들의 뒤통수를 때리고 도망친 혐의를 받는 20대 남성이 구속됐다.

 

vbnm.JPG

 

 

서울중앙지법은 어제(29일) "도망하거나 증거 인멸할 염려가 있다"며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. A씨는 이달 초부터 약 한달간 강남역 인근에서 일면식 없는 여성들의 뒤통수를 때리고 도망간 혐의를 받고 있다.

 

 

경찰 조사에서 A씨는 "여자만 보면 때리고 싶다" 등 여성에게 적대감을 나타내는 진술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.

 

사진 및 파일 첨부

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.

파일 용량 제한 : 0MB (허용 확장자 : *.*)

0개 첨부 됨 ( / )
취소